2021.11.16 (화)

  • 맑음동두천 6.7℃
  • 맑음강릉 9.2℃
  • 맑음서울 8.6℃
  • 맑음대전 8.5℃
  • 맑음대구 11.5℃
  • 맑음울산 11.6℃
  • 맑음광주 10.9℃
  • 맑음부산 12.6℃
  • 구름조금고창 6.6℃
  • 맑음제주 11.9℃
  • 맑음강화 9.1℃
  • 맑음보은 5.6℃
  • 맑음금산 5.6℃
  • 맑음강진군 7.5℃
  • 맑음경주시 6.9℃
  • 맑음거제 8.9℃
기상청 제공

우리지역 NEWS

강화 최초 한옥 성당

URL복사

강화에는 조금 독특한 형태의 성당이 있다. 바로 '강화성당'이다. 

 

 이 성당은 조선의 한옥 구조물에 서양의 기독교식 건축양식을 도입했다. 강화도에는 이 성당뿐 아니라 한옥양식을 수용해 지은 성당이 하나 더 있다. 바로 '온수리 성당'이다. 동서양의 만남이라는 과감한 조합으로 눈길을 끄는 성공회의 성당들이다.

 

 강화군 강화읍 관청리에 위치한 '강화성당'은 마치 궁궐의 담처럼 돌로 차곡차곡 쌓인 담이 성당을 둘러싸고 있다. 성당의 입구인 '솟을삼문' 역시 한옥의 빗장문인데, 빛 바랜 태극무늬가 선명하다.

 

 

 정문 안으로 들어서면, 사찰양식의 커다란 범종이 있고 기다랗게 펼쳐진 성당 건물이 보인다. 곱게 펼쳐진 한옥건물 위에 십자가가 달려있어서 독특한 조화를 이룬다. 현재 성당이 자리를 잡은 터는 배 모양으로, 성서에 나오는 구원의 방주를 상징적으로 표현했다. 문에는 태극 문양을 본뜬 원 안에 십자가가 그려져 있고, 그 위에 ‘성공회 강화성당’이라는 현판이 걸려있다.

 

 

 이외에도 성당 곳곳에는 한자로 쓰인 현판이 걸려있다. 성당 정면부 위쪽 팔작지붕에는 ‘천주성전(天主聖殿)’이라고 쓰여 있는데, 쉽게 말해 하느님의 집이라는 뜻이다.



칼럼


직업의 세계

더보기

영상NEWS

더보기

갤러리

더보기